background

[실화괴담][47th]퇴마 사이트

실화 괴담 2011. 12. 19. 16:27
320x100
300x250


*방명록이나 vkrko@tistory.com 으로 직접 겪으신 기이한 이야기를 투고받고 있습니다.
*흑색야차님이 투고해 주신 이야기입니다.


제가 고등학교 때의 일입니다.

그 당시는 막 초고속 인터넷에 전국에 보급되던 무렵이었습니다.

그 덕에 인터넷을 쉽고 빠르게 접할 수 있게 되었었죠.



그러던 어느날, 저는 심심하던 차에 괴담이나 공포에 관해 검색을 하다 어느 사이트를 찾았습니다.

A*****.co.kr 라는 사이트였습니다.

흰색과 빨간색이 주를 이룬 디자인의 꽤 세련된 곳이었죠.



의외로 사이트의 내용은 퇴마에 관한 것이었습니다.

몇 개의 게시판이 있었고, 메인 페이지에는 작게 동영상이 재생되도록 꾸며져 있었습니다.

게시판를 살펴보니 퇴마 요청을 하면 자신들이 해결해 줄 것이라는 내용과, 메인의 동영상은 매일 자신들이 새로 올리는 것이라는 소개를 찾을 수 있었습니다.



접속자 수는 그리 많지 않았기에 가끔 들어가 보곤 했는데, 어느날 게시판에 의뢰가 들어와 있었습니다.

어떤 여자의 의뢰였는데, 귀신에 쫓긴다는 내용이었습니다.

밑에는 해결해주겠다는 답글이 이미 달려 있었죠.



제 기억에는 그 홈페이지의 사람들은 20~30대인 것 같았고, 여자 한 명과 남자 한 명, 혹은 두명으로 이루어진 것 같았습니다.

저는 퇴마라는 것이 어떻게 이루어지는 것인지도 몰랐고, 왠지 호기심이 동해 자주 홈페이지에 들르게 되었습니다.

그 홈페이지에는 성과에 관한 글이 종종 올라오곤 했죠.



하지만 무엇인가 잘못 되어가는 것인지, 점점 글이 올라오는 주기가 뜸해지고 글의 내용도 심각해져 갔습니다.

저도 점점 무서워지기 시작했습니다.

하나의 의뢰, 퇴마사라는 사람들, 점점 심각해져만 가는 상황...



그리고 어느 순간, 매일 이어지던 동영상 업데이트가 끊겼습니다.

게시판에 올라오는 글도 뜸해졌구요.

아무래도 그들에게 무슨 일이 생긴 것 같았습니다.



제가 기억하는 마지막 글은, 퇴마팀의 여자 분에게 그 귀신이 빙의가 되었다는 내용이었습니다.

그리고 얼마 뒤, 홈페이지는 사라졌습니다.

사이트에 연결할 수 없다는 하얀 화면만 뜰 뿐이었죠.



그리고 며칠 후, 저는 그 사이트를 뉴스에서 보게 되었습니다.

사이버 수사대가 몇몇 자살 사이트를 단속했다는 뉴스였죠.

사이트 목록 중 제가 다니던 바로 그 사이트와 비슷한 이름을 보자 온 몸에서 힘이 쭉 빠지더군요.



저는 지금도 제가 그 때 보았던 것이 차라리 거짓이기를 바라고 있습니다.

만약 그게 사실이라면 그 분들은 자살한 게 아닐테니까요.

혹시 저 말고도 그 사이트를 아시는 분이 계시다면 진실을 알려주셨으면 좋겠습니다.




* 이 이야기는 네이버 카페 The Epitaph ; 괴담의 중심(http://cafe.naver.com/theepitaph)에도 연재됩니다.
* 글을 읽으신 후 하단의 손가락 버튼 한 번씩 클릭 해주시면 번역자에게 큰 응원이 됩니다 :)

'실화 괴담' 카테고리의 다른 글

[실화괴담][49th]일행  (12) 2012.01.15
[실화괴담][48th]눈동자  (7) 2011.12.27
[실화괴담][47th]퇴마 사이트  (16) 2011.12.19
[실화괴담][46th]모자 귀신  (11) 2011.12.10
[실화괴담][45th]진동  (15) 2011.11.28
[실화괴담][44th]검은 문  (19) 2011.11.13
  1. 01287759 2011.12.19 16:42
    초고속인터넷이 보급되던 시절이라면 동영상 업로드가 아직 활성화되지 않았을 시기고,

    자살사이트 얘기가 많았던 것도 그때 시절과는 좀 다르죠.

    아마 시기를 조금 헷갈리신 게 아닌가 생각이 듭니다.


    하지만 내용 자체는 꽤 섬뜩하군요.
    정말로 귀신이 들려서 그들을 죽음으로 몰고 간 건지.
  2. 그나저나 북한학과 다니는데, 오늘 김정일이 죽어서 참 여러모로 당혹스럽네요 -_-;
  3. 신작!!! 음.. 북한학과; 시험 치고 나서 죽어서 다행이네요... 다음학기부터 시험내용이 많이 달라지겠네요
  4. 역시 퇴마행은 나름의 위험 요소를 동반하는 모험이로군요.

    문득 예전에 국내에 출간된 퇴마록 시리즈의 내용이 떠오르네요~ =_=)y=3
  5. 북한학과 박사과정 논문 제목: 김정일의 생존이 북한 사회주의 체제와 남북관계에 미치는 영향
    준비 기간 2년.....

    이러면 절망적일듯요
  6. 라에니안 2011.12.22 01:51
    흠 예전 괴담이 유행하던 당시 소위 우리나라에서 알아준다는 무당분이 하신말씀이 생각나네요.

    아마 현재에는 원혼을 달랠지언정 진정한 의미에서 퇴치할수있는 신인은 존재하지 않는다. 였던가요? 퇴마에 대한것은 잘 모르지만 사실여부를떠나서 위험한일임에는 분명하군요.
  7. 이해가 잘 안돼서 그러는데... 왜 갑자기 자살 사이트 얘기가 나오는거에요? 퇴마 하다가 죽었는데 자살로 위장했다는 얘기인가요?
  8. 재밌어요! 출처 남기고 살포시 퍼갈게요 ^^;
  9. 그니까 퇴마할려다가 빙의되고 문제가 생겨서 사이트접속이 끊겼는데, 나중에 그 사이트가 자살사이트가 되어있었다는 거죠. 퇴마하는 사람들이 갑자기 자살할린 없고, 귀신이 그 사람들을 죽게 만들었는데 자살처럼 보이게 되었다는 의미입니다.
  10. 아로하 2014.06.12 02:40
    사이트 주소를 알면 어느 정도 추적해 볼 수 있을텐데
    주소가 a로 시작된다는 것과 퇴마 사이트라는 단서만으로는 너무 광범위하네요.
    저도 그 당시에 귀신, 유령 사이트를 좋아해서 이곳 저곳 엄청 많이 둘러본 기억이 있는데
    해당 퇴마 사이트는 기억에 없네요.
    주소를 정확히 안다면 Wayback Machine 사이트에서 옛날 캐시본을 찾을 수 있을지도 모릅니다.
    유명하건 유명하지 않건 검색엔진을 통해서 알게 되었을테니 캐시가 되어있을 가능성이 높죠.
    뭔가 추가 단서가 궁금하네요.
  11. 전 그게 아니고 퇴마 사이트 운영하는 사람들이 퇴마 요청한 사람들을 죽인게 아닐까 생각했어요ㅠㅠ 으엉 여튼 무섭네요
  12. 주작글같은데
  13. A로 시작하고 빨강 하양이면... Auction!!
    ㅋㅋ 걍 옥션이 생각 났네요 뜬금.
  14. 밀랍술사 2018.08.31 03:28
    옥션ㅋㅋㅋㅋㅋ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