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ckground

[실화괴담][48th]눈동자

실화 괴담 2011. 12. 27. 17:53
320x100
300x250

*방명록이나 vkrko@tistory.com 으로 직접 겪으신 기이한 이야기를 투고받고 있습니다.
*풍실장님이 투고해 주신 이야기입니다.


제가 중학생일 때 겪은 오싹한 체험입니다.

저희 집은 그리 유복하지 못해 어릴적부터 자주 이사를 다녀야만 했습니다.

그러다 외할머니댁 2층에서 살게 된 적이 있었습니다.



이전에는 좁은 방에서만 지내야 했기 때문에 저는 무척 기뻤죠.

제 방에는 160cm 정도 되는 높이에 창문이 2개 있었습니다.

낮에는 햇빛도 잘 들고 환기도 쉬워 좋았지만, 밤에는 창이 바람에 흔들리거나 바깥 풍경이 비쳐 무섭기도 했죠.



그리고 어느 날, 저는 침대를 얻어와 방에 가져 왔습니다.

그 날 밤은 기쁜 마음으로 잠자리에 들었죠.

그런데 잠을 자던 도중 몸이 불편해서 눈을 떴는데, 팔과 다리가 움직이지 않는 것이었습니다.



말로만 듣던 가위에 실제로 눌리게 되자 저는 당황할 수 밖에 없었습니다.

그래도 친구들에게 들었던 이야기가 떠올라, 손가락과 발가락을 움직이려고 온 노력을 기울였습니다.

한 30분 정도 지났을까요?



갑자기 고개까지 움직이기 시작했습니다.

이제 가위가 풀렸나보다 싶어서 고개를 들어 무심코 시선을 아래로 내렸습니다.

그런데 침대 밑에 왠 여자가 쪼그리고 앉아 있었습니다.



정신이 없던 저는 가위에서 풀려나고 싶은 생각에 그 여자가 어머니인 줄 알았습니다.

그래서 [엄마! 도와줘! 몸이 이상해!] 라고 소리를 질렀죠.

그렇지만 그 여자는 계속 쪼그리고 앉아 아래만을 바라보며 전혀 동요가 없었습니다.



성질이 급했던 저는 이내 욕설을 내뱉으며 난리를 쳤습니다.

그러자 곧 상반신을 움직일 수 있게 되더군요.

그와 동시에 미동조차 않던 여자가 고개를 들었습니다.



그 여자와 눈이 마주치고, 저는 곧바로 정신을 잃고 말았습니다.

그 여자의 눈동자가 서로 다른 방향으로 움직이고 있던 것입니다.

왼쪽 눈은 좌우로, 오른쪽 눈은 상하로 미친듯 오가고 있었습니다.



다음날 아침, 영 좋지 않은 몸을 이끌고 아침을 먹으러 가면서 저는 다시 한 번 놀랐습니다.

어머니의 머리카락은 등까지 내려오는 긴 생머리였는데, 어제 그 여자는 단발이었기 때문이죠.

그 이후에도 밤만 되면 사람도 동물도 아닌 어떤 것이 내는 이상한 소리가 들려오고, 검은 그림자가 창 밖에서 지나가는 등 이상한 일이 이어졌습니다.



저는 불면증까지 얻게 되었죠.

그런데 어느날 반찬을 가지고 오신 외할머니께서 저를 보고 [잠을 못 자냐?] 라고 물으시더니 입구에 달마도를 붙이셨습니다.

신기하게도 그 후로는 이상한 일들이 전혀 일어나지 않더군요.




* 이 이야기는 네이버 카페 The Epitaph ; 괴담의 중심(http://cafe.naver.com/theepitaph)에도 연재됩니다.
* 글을 읽으신 후 하단의 손가락 버튼 한 번씩 클릭 해주시면 번역자에게 큰 응원이 됩니다 :) 

'실화 괴담' 카테고리의 다른 글

[실화괴담][50th]군대 괴담  (17) 2012.01.29
[실화괴담][49th]일행  (12) 2012.01.15
[실화괴담][48th]눈동자  (7) 2011.12.27
[실화괴담][47th]퇴마 사이트  (16) 2011.12.19
[실화괴담][46th]모자 귀신  (11) 2011.12.10
[실화괴담][45th]진동  (15) 2011.11.28
  1. 체험담의 주인공이신분이 뛰어난 영감(靈感)을 지니고 계신 듯 하네요.

    또다른 세계를 볼 수 있는 능력이란, 어쩌면 양날의 검 같은 것인지도 모르겠습니다... =_=)
  2. 가위 눌려서 귀신봤다는 사람 이해가 안감 ㅋㅋㅋ 나는 아무리 가위를 많이 눌려도 귀신은 커녕 손가락 발가락 힘주면 바로 풀리던데
  3. 헬리콥터 무선조종중...
  4. 어머니 머리가 긴 생머리라니 왜 매치가 안 되는 것 같냐 ㅋㅋㅋ
  5. 토미에 2017.05.08 09:28
    가위.
    자주 눌리다 보면 눌리는 것도 조절 할 수 있을 정도로 고수가 된다.
    초보들이야 쫄아서 귀신보네 마네 하겠지만, 잘 쓰면 뭣도 할 수 있는 재밌는 시간이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