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ckground

사운드 노벨

[번역괴담][166th]사운드 노벨

괴담 번역 2011. 4. 10. 15:48
320x100
300x250



바로 어제 겪은 일입니다.

나는 어제 새벽 3시까지 침대에서 책을 읽고 있었습니다.

하지만 잠이 쏟아지는 걸 참지 못하고 결국 자버렸습니다.

그리고 나는 이상한 꿈을 꾸었습니다.



나는 꿈 속에서 게임을 하고 있었습니다.

지금은 추억 속의 게임기가 되어 버린 슈퍼 패미콤의 사운드 노벨인 [학교에서 일어난 무서운 이야기] 라는 게임입니다.



꿈 속에서 나는 별 생각 없이 게임을 해 나가고 있었습니다.

그런데 갑자기 화면의 배경이 변했습니다.



한 장의 사진이 클로즈 업 되서 나타난 것입니다.

이 게임에 그런 배경은 존재하지 않는데다, 그 그래픽은 슈퍼 패미콤이 처리할 수 있는 수준이 아니었습니다.



나는 이상하게 생각하며 컨트롤러의 버튼을 눌렀습니다.

그러자 원래대로는 세로로만 나오던 글씨가 갑자기 가로로 나왔습니다.



[이제부터 이상한 일이 일어납니다.]

그리고 이런 문장이 떠올랐습니다.



이 문장이 나타난 순간 나는 눈을 떴습니다.

하지만 가위에 눌린 것처럼 움직일 수가 없었습니다.



왠지 모르게 한 쪽 눈만 뜨고 있었지만, 주변을 살필 여유는 없었습니다.

불경을 외면서 기합을 넣어서 몸을 움직이려고 노력하자, 서서히 다른 한 쪽 눈도 떠지는 것을 시작으로 완전히 가위에서 풀려 났습니다.



도대체 그 꿈은 뭐였을까요?

아직도 의문은 남아있습니다.


* 이 이야기는 네이버 카페 The Epitaph ; 괴담의 중심(http://cafe.naver.com/theepitaph)에도 연재됩니다.
* 글을 읽으신 후 하단의 손가락 버튼 한 번씩 클릭 해주시면 번역자에게 큰 응원이 됩니다 :)

'괴담 번역' 카테고리의 다른 글

[번역괴담][168th]붉은 빛  (4) 2011.04.14
[번역괴담][167th]노크  (8) 2011.04.12
[번역괴담][166th]사운드 노벨  (11) 2011.04.10
[번역괴담][165th]목소리  (6) 2011.04.08
[번역괴담][164th]No  (7) 2011.04.06
[번역괴담][2ch괴담][163rd]분신사바  (13) 2011.03.30
  1. 왠지 꿈을 시리즈로 꿀것같음
  2. 슈퍼 닌텐도 추억이네.
  3. 음료수 2011.04.15 22:38
    중요한 게임의 보스인데 생리적현상이라 불리는 "변"이 나타나며
    이제부터 이상한 일이 일어납니다.
  4. 가위 눌리기 전에 꾸는 꿈은 보통 기분나쁜 전조가 있죠.
  5. AprilMirage 2011.06.21 03:43
    창작이라도 사진 내용이 궁금해 ㅠㅠ
  6. 뭐 그런 것 가지고..-_-;
    전 꿈에서 팀포트리스2의 엔지니어가 되어서 열심히 센트리 농사를 짓고 있었는데 스파이의 새퍼에 의해 터지자 그 충격으로 가위눌림 당했는 걸요.;-_-
  7. 전뇌조 2012.02.22 09:52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아 저 게임 ......
    저 게임에 나오는 인물 하나하나에 해당 BGM 이 있는데, 그 중 하나가 얼마 전까지 제 핸드폰 벨소리였습니다.

    명대사는

    - 스포츠는 좋아 -